관리 메뉴

What a wonderful Family in Perth

운암동에 그림그리다... 본문

끼적거리기

운암동에 그림그리다...

IamHAN 2007.02.20 10:14
어제 저녁(2007.02.19)에 운암동 컴퓨터 방에있는 장농부터 문까지
연필로 누군가(?) 좌~악 그어놓은 걸 발견했다.
아빠가 지우개로 열심히 지우셨다.
지웅이는 혼내지 말라고.
나중에 그리는 걸 목격하면 혼내라고 하시면서.
옛날일까지 끄집어 혼내면 성질 버린다고.
아무래도 지웅이일 것 같다.
그래서 추측했다.
그날 (2007.02.18 설날) 연필을 콧구멍에 꽂고 그 방에서 나온것이.
아무래도 그림 그려놓고 민망해 그런거 같다고...ㅋㅋ
* 재현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8-01-22 16:26)

'끼적거리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유를 찾아서...  (0) 2007.03.16
지웅이의 깜짝 등장  (0) 2007.02.22
운암동에 그림그리다...  (0) 2007.02.20
지웅이와 호떡...  (0) 2006.12.07
인화 처음으로 찜질방 가다...  (1) 2006.08.14
지웅이 많이 컸어요.  (1) 2006.05.15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