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What a wonderful Family in Perth

인화 처음으로 찜질방 가다... 본문

끼적거리기

인화 처음으로 찜질방 가다...

IamHAN 2006.08.14 10:11
때는 2006년 8월 13일 무지무지 더운 어느 일요일.
장소는 서울레저찜질방.

나이 30에 처음으로 인화가 찜질방 가던날...

일단 짧게 평하자면.
주간에는 평온하고 평안하며, 기분좋게 찜질방을 이용할 수 있으나,
야간에는 그리 탐탁스럽지 못하다는...
야간에는 추천 불가.
공기도 좀 탁하고, 풍기문란하고...
사방에 아무곳에나 널부러져 있는 사람들...
물론 나도 지웅이랑 널부러져 있었다.ㅋㅋ
그리고 아침에 사정없이 불을 켜 버린다.
8시 30분이라는 정확한 시간도 아니고 8시 27분에...
그리고 고래고래 소리지른다.
박수까지 치면서 일어나세요...청소합니다...

넓직해서 지웅이 뛰어다니기 좋고, 무엇보다 집보다 훨씬 시원하다.
12시간 넘으면 추가비용 있으나, 여러 이용 편의시설들이 저렴하다.
아주 조금 자주 이용하게 될 것 같다.

다음에 또...

'끼적거리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운암동에 그림그리다...  (0) 2007.02.20
지웅이와 호떡...  (0) 2006.12.07
인화 처음으로 찜질방 가다...  (1) 2006.08.14
지웅이 많이 컸어요.  (1) 2006.05.15
청개구리 자식을 둔 부모의 마음  (1) 2006.05.03
아침운동 시작...  (3) 2006.03.09
1 Comments
댓글쓰기 폼